진주 '코로나19' 자가격리 234명 중 유증상자 48명 음성…6명 검사 중
상태바
진주 '코로나19' 자가격리 234명 중 유증상자 48명 음성…6명 검사 중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2.2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 '코로나19' 3번 환자(19·남·진주)와 접촉가능성이 높은1차 유증상자 48명을 대상으로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조규일 진주시장이 24일 오후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을 갖고 있다. @ 진주시 제공
조규일 진주시장이 24일 오후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을 갖고 있다. @ 진주시 제공

조규일 진주시장은 24일 오후 '코로나19' 확산방지 조치사항 브리핑을 갖고 3번 확진자의 신천지 진주교회 예배 교육 관련 접촉 가능자 중 1차 유증상자 48명은 모두 음성 판정됐다고 밝혔다.

능동감시 중인 자가격리 234명 중 타 지자체 13명은 해당 시군으로 이관했으며, 추가로 진주 신천지 교회 관련 7명이 확인돼 24일 오후 4시 현재 228명이 자가격리 됐다. 추가로 증상을 보인 2차 유증상자 6명은 검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