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보호관찰지소, 영세농가 애호박 갈이 작업 일손돕기
상태바
진주보호관찰지소, 영세농가 애호박 갈이 작업 일손돕기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9.2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법무부 진주보호관찰지소(소장 이규명)는 추석명절을 맞이해 28일, 사회봉사명령 대상자 15명과 함께 영세농가의 애호박 갈이 작업 일손 돕기에 나섰다.

진주보호관찰지소는 추석명절을 맞이해 28일, 사회봉사명령 대상자 15명과 함께 영세농가의 애호박 갈이 작업 일손 돕기에 나섰다. @ 진주보호관찰지소 제공
진주보호관찰지소는 추석명절을 맞이해 28일, 사회봉사명령 대상자 15명과 함께 영세농가의 애호박 갈이 작업 일손 돕기에 나섰다. @ 진주보호관찰지소 제공

이번 사회봉사는 농협을 통해 영세 농가를 선정해 농주의 국민공모 신청을 통해 이뤄졌다.

사회봉사 대상자 A군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농촌에서 일을 하면서 잘못을 후회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세상이 모두 기계화되어도 농업만은 기계로 되지 않는 사람의 온기와 노력이 그대로 묻어나는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규명 진주보호관찰지 소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 등 소외되고 영세한 분야에 지속적이고 적극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법무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수요자 중심의 사회봉사 국민공모제’는 도움이 필요한 개인, 단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진주보호관찰지소는 매년 다양한 분야의 국민공모제를 집행하면서 지역 주민들에게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