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언택트 시대 ‘화상 인사상담’ 소통 눈길
상태바
창원시, 언택트 시대 ‘화상 인사상담’ 소통 눈길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9.15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기존 찾아가는 출장 인사상담 대체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소속 공무원들의 인사고충 해결을 위해 ‘언택트 화상 상담’을 실시하고 있는 창원시(시장 허성무)의 인사행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소속 공무원들의 인사고충 해결을 위해 ‘언택트 화상 상담’을 실시하고 있는 창원시의 인사행정이 눈길을 끌고 있다. @ 창원시 제공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소속 공무원들의 인사고충 해결을 위해 ‘언택트 화상 상담’을 실시하고 있는 창원시의 인사행정이 눈길을 끌고 있다. @ 창원시 제공

시는 그동안 직속기관과 사업소 및 구청, 읍면동의 대민접점 직원들의 고충을 듣기 위해 5개 권역별로 인사담당 직원들이 직접 방문하는 찾아가는 출장 인사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증가로 인해 대인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5개 구청에 화상상담을 받을 수 있는 장소를 확보해 카메라가 부착된 컴퓨터 등을 설치, 상담 희망자들이 근무지에서 가까운 상담실을 방문해 동료 직원들의 눈치를 보지 않고 편하게 상담을 받을 수 있게 했다.

이외에도 시는 지난달 24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조치 시행 이후 중요 현안 업무 논의를 위한 간부회의를 화상으로 대체하는 등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업무체계 확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지용 인사조직과장은 “전화나 내부 게시판, 전자메일 등을 통해서도 인사상담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지만, 직접 대면하지 않고는 상담자와 피상담자 간의 공감에 어려움이 있다”며 “화상을 통한 상담이라는 한계는 있지만, 화면을 통해서나마 서로 얼굴을 마주보며 상담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전화 등 상담의 보완책으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