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찾아가는 취업정보설명회로 민간일자리 취업 지원
상태바
대구시, 찾아가는 취업정보설명회로 민간일자리 취업 지원
  • 윤종근 기자
  • 승인 2022.06.08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단계 공공일자리 참여자 1,128명 대상, 6.8.~7.7. 찾아가는 취업정보설명회 52회 개최
2021년 현장 설명회

[경남에나뉴스 윤종근 기자] 대구시는 취약층의 생활안정과 민간일자리로의 취업을 돕고자 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취업정보설명회와 맞춤형 금융교육을 시행한다.

본 사업은 공공일자리 참여자들이 지역 취업시장의 상황을 반영한 맞춤형 구직 관련 정보에 한 발 더 가까이 접근하도록 해 반복적인 단기 일자리 참여에서 더 나은 일자리로 취업할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사업이다.

올해는 DGB금융그룹(DGB사회공헌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신용 및 부채관리 등 맞춤형 금융교육을 추가해 취약계층의 생활안정을 돕고 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취업정보 설명회 강사는 대구시의 ‘신중년 기업 맞춤형 컨설팅사업’에 참여하는 컨설팅 전문위원 중 6명을 자체 선발해, 2명 1조, 3개조로 편성해 6월 8일부터 7월 7일까지 52개소의 사업현장을 순회 방문한다.

설명회에서는 참여자들에게 취업지원제도와 유망자격증, 취업준비 방법, 취업 알선·연계기관 등 다양한 정보를 안내해 취업 동기를 부여하고 참여자가 민간일자리로 좀 더 쉽게 나아갈 수 있도록 컨설팅할 계획이다.

한편, 맞춤형 금융교육은 DGB 금융그룹의 전문금융강사가 구·군별 각 1회씩 현장 방문해 수강대상이 취약계층인 만큼 부채와 신용관리 중심의 교육을 실시하며, 추가 교육을 원하는 사람은 향후 DGB금융체험파크(상공회의소 1층, 동구 동대구로 457 소재)에서 실시하는 포용금융교육에 참여해 개인별 맞춤형 금융상담을 받을 수 있다.

김동우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이번 취업정보 설명회와 맞춤형 금융교육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더 나은 삶으로 나아가도록 돕는 디딤돌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일자리 사업 간의 시너지를 제고하고 시민수요에 적합한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