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에어부산, 하늘에서도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외치다!
상태바
부산시-에어부산, 하늘에서도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외치다!
  • 이민석 기자
  • 승인 2022.05.2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기 25대와 에어부산의 다양한 홍보 채널 활용,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본격화
에어부산

[경남에나뉴스 이민석 기자] 부산시는 지역 대표 저비용(LCC)항공사인 에어부산과 함께 부산을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 엔데믹 시대를 앞두고 항공업계도 활기를 되찾으면서 김해공항 운항 항공사 중 가장 높은 이용객 점유율을 차지하는 에어부산과 함께 여름 성수기 여객기를 활용한 엑스포 유치홍보에 힘을 쏟기로 했다.

먼저 에어부산 여객기 25대를 활용해 기내 착륙 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지 음원을 송출하고, 온라인 발권 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홍보 배너를 노출할 계획이다. 또한, 기내지 및 기내 면세지를 활용한 유치홍보 광고를 게재하고, 기내 메뉴판과 종이컵 뒷면에 홍보 문구도 넣는다.

한편, 한국공항공사 항공 통계에 따르면 에어부산은 지난해 김해공항 전체 이용객(885만 9천304명) 중 283만여 명을 수송해 이용객 점유율 32%를 기록했으며,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8년 연속 이용객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부산의 염원을 담아 국정과제로 추진되고 있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해외 지점을 비롯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등 전사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며, “성공개최를 통해 부산의 경쟁력을 높이고 나아가 대한민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조유장 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은 “코로나19 이후 국제관광 재개 국면을 맞아 대한민국과 부산의 미래를 한 단계 도약할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지 기반 확대를 위해 노력해준 에어부산 관계자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반드시 개최하여 해외관광객 유입으로 여행·관광업계가 활기를 되찾고 더불어 대한민국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