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굴 폐사 피해 어장 현장 방문 및 복구지원 건의
상태바
통영시, 굴 폐사 피해 어장 현장 방문 및 복구지원 건의
  • 김점준 기자
  • 승인 2022.01.1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염류 농도 부족으로 폐사한 굴 양식 어업인 격려
굴 폐사 피해 어장 현장 방문 및 복구지원 건의

[경남에나뉴스 김점준 기자] 강석주 통영시장은 김정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위원장), 양문석(더불어민주당 통영·고성 지역위원장), 배윤주 시의원, 지홍태 굴수협조합장과 함께 2022.1.16.(일) 피해입은 어장을 방문하여 지난 8월~11월간 영양염류 농도 기준치 이하로 인한 먹이생물 부족으로 피해(굴 폐사)를 입은 어장의 조속한 시일 내 피해 어업인들에게 복구비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방안을 논의하였다.
 
통영시는 지난 8월~11월간 관내에 위치한 양식장에서 기르는 굴이 대량 폐사한다는 피해신고가 있어 약3개월 간 끊임없이 현장에 나가 피해를 조사하고 원인규명에 힘쓰는 등 굴 폐사 원인을 밝히기 위해 노력하였다.

그 결과, 남동해수산연구소로부터 영양염류 농도의 기준치 이하로 먹이생물 발생이 부족하여 폐사했다는 결과를 통보받아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로 판단하고 피해 복구계획 수립 등 피해 어가 지원을 위한 노력을 기울였으며,

통영시는 굴 폐사로 인한 추가적인 피해발생이 생기지 않도록 조기수확과 철저한 양식어장 관리에 힘쓰도록 굴 양식 어업인들에게 지도하였으며, 향후 피해 복구 비용을 산정하여 빠른 시일 내에 피해 복구를 할 수 있도록 재난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