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한국의 정 전하기’사업 추진
상태바
함안군,‘한국의 정 전하기’사업 추진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2.01.14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이민여성이 고국에 보내는 물품 운송료 지원
함안군청

[경남에나뉴스 이도균 기자] 함안군은 국제우편요금의 부담으로 고국에 물품 발송이 어려운 결혼이민 여성을 지원하기 위해, 함안우체국과 협의해 ‘2022년 한국의 정 전하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결혼이민여성이 고국에 있는 가족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자 마련된 이번 사업은 한 가구당 1회, 12만원 이내(15kg이하) 범위 내에서 해외운송비를 군이 부담하게 된다.

대상자는 고국에 보내고 싶은 물품과 함께 혼인관계증명서, 본인 또는 남편 의 주민등록증을 지참해 함안우체국 또는 각 읍‧면우체국(여항면 제외)에 해외 우편발송을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결혼이민여성들이 한국 사회에 대한 올바르고 긍정적인 가치관을 형성하고, 한국에 정착하는 데에 도움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결혼이민여성이 행복한 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