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의회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 사고 현장 방문
상태바
통영시의회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 사고 현장 방문
  • 김점준 기자
  • 승인 2021.11.30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시의회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 사고 현장 방문

[경남에나뉴스 김점준 기자] 통영시의회에서는 통영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 사고와 관련하여 11월 29일 9시 안전도시국장으로부터 긴급 상황보고를 받은 후, 사고가 발생한 욕지 모노레일 현장을 신속히 방문하였다.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사고는 11월 28일 오후 2시경 모노레일 하부역사에 진입하던 도중 차량이 탈선하면서 추락사고가 발생하였다.

현재까지 입원치료중인 분들은 총 8명으로 통영시 및 통영관광개발공사에서는 관련 부서 직원들을 각급 병원으로 파견하여 부상자 상태 파악, 피해자 및 가족분들을 지원하도록 하였다.

손쾌환 의장은 “이번 욕지섬 모노레일 탈선 사고는 있어서는 안 될 사고가 발생하였고 피해를 입으신 부상자 분들과 가족 분들에게 사과와 위로의 말씀을 전해드린다”고 하였다.

또한, 욕지섬 모노레일 사고 방문현장에서 모노레일 하부역사로 내려오는 종점 구간은 경사가 매우 가파르기 때문에 노선 조정 검토 등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마련하도록 주문하였다.

손쾌환 의장은 “신속하게 사고원인을 분석하여 다시는 이와 같은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다하고, 부상자들이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보상 지원방안을 마련하여 사고 수습지원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