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게살기운동경북협의회, 녹색생활실천 캠페인 운동 전개
상태바
바르게살기운동경북협의회, 녹색생활실천 캠페인 운동 전개
  • 서덕수 기자
  • 승인 2021.11.25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상주에서 녹색생활실천대회 개최
녹색생활실천캠페인.jpg 2 MB

[경남에나뉴스 서덕수 기자] 바르게살기운동 경북협의회는 지난 23일 상주 경천섬과 상주실내체육관에서 녹색생활실천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경북협의회 임원,시군협의회장과 산악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먼저, 오전 경천섬에서 개최된 녹색생활실천대회는 회원들이 환경정화활동에 매우 유용한 미생물과 황토를 혼합해 만든 공을 낙동강에 투척하는 행사를 전개했다.

소설이 지난 강추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참여한 시군협의회 회장단 모두가 낙동강의 본류인 경천섬에서 “우리의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보존하여 후손들에게 깨끗하게 물려주자”라고 다짐했다.

이어 개최된 바다지킴이단 선포식에서는 윤종도 산악회장이 “샛강이 살고 강물이 맑아야 바다가 살 수 있다. 우리는 이제 바다지킴이단이 됐음을 선포한다”라며, “깨끗하고 생명이 숨 쉬는 바다를 만들기 위해 해양쓰레기를 줄이는 생산 및 소비활동 등 삶의 방식부터 바꾸는 운동에 동참해야 한다”라고 호소했다.

참석자들도 다함께 샛강을 지키고 강을 지키고 바다를 지키는데 앞장서자고 다짐했다.

강추위로 인해 오후에는 상주 실내체육관으로 옮겨 개최한 의식 행사에는 바르게살기운동 경북협의회(회장 배기동)임원들과 강영석 상주시장, 정재현 의장, 남영숙 도의원 등이 참석해 녹색생활실천 유공자를 표창하고 그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또한 바르게살기운동 경북협의회, 상주시, 바르게살기운동 상주협의회간 업무협약식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경천섬 일원의 관광자원 활성화를 위해 환경정화활동, 화합행사, 봉사활동 등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의 발전이라는 사회적 가치실현에 행정적 지원 등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배기동 경북협의회장은 “이렇게 청정하고 아름다운 자연을 후세에 물려줄 수 있도록 우리 회원들이 솔선수범해 앞장서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가자”라고 당부했다.

한편, 바르게살기운동 경북협의회는 1989년 3월 24일 창립해 진실 · 질서 · 화합의 3대 이념 아래 기초 법질서 지키기, 에너지 절약, 녹색생활 실천, 안전문화 정착 등 사회 기초질서 확립에 앞장서고 있는 국민운동단체이다.

최근에는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 기부를 비롯해 생명나누기 동참 헌혈운동, 지역사회 방역 활동과 코로나 피해 농가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에도 적극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