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살수', 신현준-이문식 등 캐스팅 확정
상태바
영화 '살수', 신현준-이문식 등 캐스팅 확정
  • 윤종근 기자
  • 승인 2021.10.27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26일.. 전격 크랭크인
영화 '살수' 배우 신현준, 이문식, 배우진

[경남에나뉴스 윤종근 기자] 영화 '살수'가 신현준, 이문식 등 국내 최고 연기파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0월 26일 오늘 전격 크랭크인 했다.

장르의 경계를 넘어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보유한 연기파 배우 신현준이 조선 최고의 살수 ‘이난’ 역으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코미디부터 드라마, 스릴러까지 매 작품마다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대체불가 배우 신현준은 이번 작품을 통해 정통 액션을 선보이며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가 맡은 ‘이난’ 역은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독보적 실력을 보유한 살수로, 우연한 사건을 통해 아전 ‘이방’과 엮이게 되며 피할 수 없는 운명을 맞이하게 된다.

아전 ‘이방’ 역은 배우 이문식이 맡았다. ‘이방’은 전직 검계 두목이자 현재 마을 안변현의 실세로, 그 누구보다 잔혹한 면모를 보유한 인물이다.

다양한 작품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로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한 그가 이번 작품을 통해 기존의 모든 필모그래피를 잊게 할 무자비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것을 예고, 뜨거운 기대감을 더한다.

최근 여러 연극 무대를 통해 묵직한 에너지를 발산하는 배우 김민경이 여인 ‘선홍’으로 관객들을 찾아온다. ‘선홍’은 극에 활기를 불어 넣을 캐릭터로, 그녀가 선보일 눈부신 존재감을 향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스크린과 브라운관를 종횡무진 활약하는 배우 홍은기, 최성원, 김병춘, 박재훈, 김제열이 가세해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를 탄생 시킬 예정이다.

특히, 영화 '살수'는 '백두산'의 각본과 '끝까지 간다'의 각색을 맡아 뛰어난 이야기꾼으로서의 면모를 인정받은 바 있는 곽정덕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아 신뢰를 더한다.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텔링과 강렬한 캐릭터들로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이끌어낸 곽정덕 감독이 '살수'에서는 어떠한 이야기를 들려줄지 이목이 집중된다.

신현준, 이문식 등 믿고 보는 배우진과 대세 스토리텔러 곽정덕 감독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액션 사극 '살수'는 10월 26일 바로 오늘 크랭크인과 함께 대장정의 시작을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