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행복지원금 10월 31일까지 사용 가능 ‘마감 임박’
상태바
진주시 행복지원금 10월 31일까지 사용 가능 ‘마감 임박’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1.10.17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급된 행복지원금 343억 9500만 원 중 98% 사용 완료
- 기한 내 미사용 잔액은 시로 환수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민에게 1인당 10만 원씩 지급했던 행복지원금 사용 기간이 오는 31일로 종료된다.

행복지원금 선불카드

행복지원금은 지역 내 소상공인을 도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5월 17일부터 진주시민 35만 858명을 대상으로 지급돼 7월 30일까지 343만 9500만 원이 지급됐다.

10월 11일 기준 행복지원금 총 사용 금액은 지급액의 98%인 337억 5400만 원으로, 도·소매업, 음식점, 학원, 병·의원 등 다양한 업종에서 소상공인의 생계지원에 기여했다.

지급받고도 사용하지 않은 행복지원금은 백화점, 대형마트, 사행·유흥업소, 인터넷 쇼핑몰 등 일부 업소를 제외하고 진주시 관내에서 사용 가능하다. 10월 31일까지 사용하지 못한 잔액은 진주시로 즉시 환수된다.

모바일 진주사랑상품권은 제로페이 앱에서, 선불카드는 ATM기 또는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간편하게 잔액을 확인할 수 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역 소비 촉진을 위해 행복지원금 소비에 적극 동참해 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아직 사용하지 못한 행복지원금도 사용기간 내 최대한 소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