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영수 CJ그룹 글로벌 경영 고문 진주시민상 수상 영예
상태바
정영수 CJ그룹 글로벌 경영 고문 진주시민상 수상 영예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1.10.11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계 속 진주 도시브랜드 구축해온 사업가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는 지난 10일, 제21회 진주시민상 시상식을 가졌다.

제21회 진주시민상에 정영수 CJ그룹 글로벌 경영 고문 수상 영예
제21회 진주시민상에 정영수 CJ그룹 글로벌 경영 고문 수상 영예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2021년 시민의 날 행사가 취소됨에 따라 시청 상황실에서 간소하게 진행됐다.

올해 진주시민상 수상자는 CJ그룹 글로벌 경영고문으로 재직하고 있는 정영수 씨(76세)로, 현재 해외한인무역협회 상임고문, 세계한상대회 리딩 CEO, 세계한인언론인협회 총재, 세계한상대회 리딩 CEO포럼 공동의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수상자는 진주에서 태어나 봉래초등학교, 진주중학교, 진주고등학교를 졸업하고 2010년 싱가포르 상공회의소 회장 재임 시절 진주상공회의소와 싱가포르한국상공회의소 간 우호 협정을 체결하고 진주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 컨설팅을 지원했다.

또한, 전 세계 38개국 75개 180여 도시의 언론사들이 모인 세계한인언론인협회에서 활동하며 고향인 진주의 명소와 축제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진주 방문을 추진하고 취재 지원으로 진주성, 촉석루와 10월 축제를 750만 재외 동포에게 알리는 데 큰 힘을 보탰고, 한류문화 전파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CJ그룹과 진주보건대학 간 협정체결로 베트남 달랏대학교에서 우리말 보급과 문화 전파 공동 활동을 이루며 진주지역 인재가 세계를 무대로 활동할 수 있는 저변을 마련했다.

더불어 글로벌 드림장학재단 이사장으로서 장학사업을 추진해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인재 육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과 지역사회 개발 및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올해 진주시민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정영수 수상자는 “오랜 해외 생활 속에서도 고향인 진주를 자랑스러워한다”며 “문화 교육의 선두로 거듭나는 명품도시로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정영수 고문은 세계를 무대로 한 경제 단체 활동 등을 통해 국위선양과 민간외교에 많은 노력을 하셨다”며 “세계 속에 더욱 빛날 수 있는 글로벌 도시 진주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01년 시작돼 올해로 21회째를 맞고 있는 진주시민상은 진주시의 명예를 빛나게 했거나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기여한 공이 현저한 사람을 매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