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혈액수급 위기에 또 한 번 힘 보탠다
상태바
경남도, 혈액수급 위기에 또 한 번 힘 보탠다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1.09.25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4일, 경남도청 본관과 서부청사에서 경남도청 사랑의 헌혈 행사 개최
- 올해 3번째 도청 사랑의 헌혈, 코로나 혈액수급 위기극복에 힘 보태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상남도는 지난 24일, 올해 3번째 ‘도청 사랑의 헌혈’ 행사를 진행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 보유량 감소와 단체 헌혈 참여율 급감 등 혈액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앞장섰다.

이번 행사는 경남도청 본관 중앙현관 앞과 서부청사 동편 주차장에서 헌혈차량 3대(본청2ㆍ서부청1)가 동원됐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차량 내부 소독을 진행하고, 대기자 간 거리두기 유지,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 예방수칙을 준수하면서 안전하게 진행됐다.

헌혈에 참여한 직원과 도민들에게는 헌혈증서와 소정의 기념품 등의 혜택이 주어지며, 간 기능 검사, B·C형 간염검사 등 혈액검사 10여 종도 무료로 가능해 건강상태도 확인할 수 있다.

경남도는 매년 동·하절기 사랑의 헌혈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으며, 올해 진행한 4회(본청 2ㆍ서부청 2)의 헌혈행사에 총 243명이 헌혈에 동참하는 등 혈액의 안정적 확보와 원활한 혈액수급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강지숙 경남도 식품의약과장은 “코로나19 확산이 멈추지 않고 있는 상황에도 생명나눔을 위해 자발적으로 나서준 직원분들과 도민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도내 혈액 보유량이 계속해서 부족한 상황(9월 17일 12시 기준 3.8일)이라 남은 연말 헌혈행사에도 직원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