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상태바
고성군,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 문종세 기자
  • 승인 2019.11.13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문종세 기자 ] 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13일 오전 10시, 군청의 중회의실에서 ‘고성군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대중교통 체계개편 용역 최종보고회 @ 고성군 제공
대중교통 체계개편 용역 최종보고회 @ 고성군 제공

이날 최종 보고회에는 박일동 고성부군수와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관계자 24명이 참석했다.

보고회는 용역 결과에 대한 설명에 이어 참석자들의 질의응답순으로 진행됐다.

용역 보고내용은 농어촌버스 운송원가 산정 및 경영 효율화 방안, 단일요금제 시행 및 효과, 단기 개편안 및 개편 효과, 읍내 순환 버스 도입 방안, 군 대중교통체계 중장기 개편안, 준공영제 및 공영제 도입 방안 등 이다.

참석자들은 대중교통체계 개편의 현실적 적용 방안과 군민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한 적절한 조치를 취하고, 이에 수반되는 예산 등을 고려해 가장 합리적인 개편안을 제시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군 관계자는 “용역결과를 토대로 내부적인 검토는 물론, 관련 업체와 충분한 협의를 거친 후 실무에 적용해 군민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고성군은 지난 1월부터 대중교통체계 개편 용역을 추진해 다양한 시책을 검토했으며, 지난 9월에는 군내버스 단일요금제를 시행해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