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치매안심센터, “기억살林 치매치유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통영시 치매안심센터, “기억살林 치매치유 프로그램 운영”
  • 차연순 기자
  • 승인 2021.07.30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협력 치유프로그램 운영으로 치매치유

[경남에나뉴스 차연순 기자] 통영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7월 30일 도산면 물빛소리 정원에서 치매 치유를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8월부터 기억살림 치매치유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통영시는 협약을 통해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고독감, 우울감 등 심리적 문제를 해결하고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치매환자에게 제공하여 쉼과 휴식 체험 등으로 구성된 치유활동을 통해 신체적·정신적 건강의 회복을 도모하기 위함으로 장기요양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경도치매어르신을 대상으로 매주 수요일 3시간씩 운영할 계획이다.

물빛소리 정원에서 진행되는 기억살林 치매치유 프로그램은 숲을 산책하는 신체활동으로 근력향상을 유도하고 사계절 다양하게 피는 꽃, 허브향기와 숲 자원을 활용한 원예체험으로 치매어르신의 감각·회상 등 인지자극, 주의력 기억력등 인지훈련재활을 도모하며, 우울척도검사·심리상담을 병행하여 어르신 치매악화방지 및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누적된 피로감 해소를 목적으로 이뤄지며,

또한, 9월에는 산양읍 꿈이랑 도서관과의 업무협약으로 요리실습을 통한 푸드테라피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일상적 음식 재료를 통한 자기표현 등 푸드심리상담과 요리실습을 통한 치매환자의 인지기능을 유지강화하고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프로그램을 4주간 운영하는 등 치매어르신의 기억살림 치유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한다.

통영시치매안심센터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