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산청 아낙들 “오늘은 장 담그는 날”
상태바
[포토] 산청 아낙들 “오늘은 장 담그는 날”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1.03.11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산청군농업기술센터 생활문화정보관 야외교육장에서 11일 오전, 산청군생활개선회 회원들이 장을 담그고 있다.

산청군 생활개선회 장 담그기 행사
산청군 생활개선회 장 담그기 행사

각 읍면 회원들로 구성된 산청생활개선회는 지리산의 맑고 깨끗한 물과 꾸지뽕, 오가피나무 등의 약초를 활용해 특색 있는 장을 감갔다.

옛 선조들은 장을 음력의 첫째 달인 정월에 담가야 제일 맛있다고 생각했다. 아직 추위가 덜 풀린 초봄에 담가야 소금이 덜 들어 삼삼한 것은 물론 변질되지 않고 제 맛을 내기 때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