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청소년 비거 창의경진대회 성료
상태바
진주시 청소년 비거 창의경진대회 성료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1.02.2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평구의 비거(飛車), 진주에서 날아오르다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는 지난 20일, 문산 실내체육관에서 참여자의 열띤 경쟁 속에서 청소년의 비거(飛車) 창의경진대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정평구의 비거(飛車), 진주에서 날아오르다
정평구의 비거(飛車), 진주에서 날아오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지난 17일, 예선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데 이어 이날 본선도 6명씩 5팀으로 구분해 시간대별로 2명씩 참여하는 등 철저한 거리두기 하에 진행했다.

예선에서는 작품의 독창성과 완성도 등 디자인 부분만을 평가해 본선에 참여할 상위 30명을 선정했으며, 본선은 비거 모형을 참여자가 직접 비행 시연으로 비행시간과 거리를 측정하는 기술적인 부분에 대한 평가를 받았다.

본선 참가자 중 최우수상 2명(갈전초 한다현ㆍ중앙중 박민준), 우수상 3명(금성초 서채원ㆍ제일중 오용훈ㆍ공군과학고 이정민), 장려상 3명(장재초 김현정ㆍ동명중 최정훈ㆍ공군과학고 류건우), 특별상 2명(중앙중 최진서ㆍ중앙중 김규남) 등 10명에게는 상장과 소정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며, 이후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상황에 따라 한국산업기술시험원에서 운영 중인 우주부품시험센터 및 항공전자기기술센터의 현장견학의 기회도 함께 제공될 예정이다.

이날 조규일 시장은 현장을 방문해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과 함께 비거 날리기 체험을 하며 풍부한 상상력으로 독창적인 비거를 제작한 학생들을 격려했다.

조 시장은 “우리시는 옛 문헌에 존재하는 비거를 스토리텔링으로 진주만의 특색있는 관광자원으로 개발하려 한다”면서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조선의 비거가 현 세대의 상상력을 더해 진주에서 비상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정평구의 비거(飛車), 진주에서 날아오르다
정평구의 비거(飛車), 진주에서 날아오르다

이번 대회의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ANH스트럭처 정재우 부장은 “대한항공에서 40년 근무한 경력자로서 이렇게 많은 청소년들이 비거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대회에 참여한 것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생각 한다”며 “앞으로도 보다 많은 청소년과 시민들이 비거에 대해 관심을 갖고 이 대회가 지속적으로 발전해 우주항공 산업 융성의 불씨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청소년 비거 창의경진대회는 진주시, 공군교육사령부, 국립진주박물관,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진주문화유산원, (재)진주시복지재단, 농협진주시지부에서 후원하며, 비거 관광콘텐츠 자문위원회 주최, 경남사회적가치지원센터 주관으로 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