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군민안전보험’가입으로 사회안전망 강화
상태바
거창군, ‘군민안전보험’가입으로 사회안전망 강화
  • 문종세 기자
  • 승인 2021.01.23 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사망 항목 추가로 보장항목 확대

[경남에나뉴스 문종세 기자] 거창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 군민을 대상으로 군민안전보험에 가입했다고 22일 밝혔다.

군민안전보험은 거창군민(등록외국인 포함)이 예기치 못한 재난 및 안전사고로 피해를 입은 경우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안전정책으로 보험료는 전액 군에서 부담한다.

거창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으면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자동 가입되고,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사고를 당한 경우에도 타 보험 가입여부와 관계없이 중복 보상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감염병 사망항목을 추가하여 보장범위를 확대했고, 보장내용에 해당하는 사고를 입은 경우 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에 한국지방재정공제회(02-6900-2200)에 보상금을 청구하면 심사를 거쳐 최대 3,000만원까지 보상을 받을 수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군민안전보험이 불의의 사고를 입은 군민들의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군민이 안심하고 생활 할 수 있도록 사회안전망 확보와 군민 모두가 행복한 안전도시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