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장들 연초부터 수업 혁신 열기 후끈
상태바
학교장들 연초부터 수업 혁신 열기 후끈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1.14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중등 학교장 워크숍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14일, 창원 그랜드머큐어앰버서더에서 동부권 중·고등학교장이 참여하는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워크숍을 개최했다.

14일 창원 그랜드머큐어앰버서더에서 동부권 중·고등학교장이 참여하는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워크숍을 개최했다. @ 경상남도교육청 제공
14일 창원 그랜드머큐어앰버서더에서 동부권 중·고등학교장이 참여하는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워크숍을 개최했다. @ 경상남도교육청 제공

오전에는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학교장의 역할’이라는 주제강연을, 오후에는 2019학년도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의 운영 현황을 분석해 2020학년도 운영 방향을 안내했다.

학교장들은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5가지 현안에 대해 분임 토의하는 시간을 갖고 대안을 공유했다.

15일에는 통영 스탠포드호텔앤리조트에서 서부권 중·고등학교장을 대상으로 같은 워크숍을 연다.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는 지난해 전 초·중·고등학교에 전면 도입됐다. 담당 부서와 담당자가 정해지고, 일과 시간 내 수업을 공동 연구하고 실천하는 시간을 정기적으로 갖게 됐으며, 활동 시간을 연수 학점으로 인정받는다.

경남교육청은 운영비를 교원 1인당 2만 원씩 학교에 지원하고 학교장, 교감, 담당교사 연수 및 워크숍을 실시했다. 교과별(10개 과목) 도움 자료집을 제작 배부하고, 운영 매뉴얼과 방향을 담은 소식지 '함께'를 제작 배부해 학교 문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했다.

학교마다 각기 형편이 다른 어려움을 해결하고 지원하기 위해 도교육청은 희망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교육지원청은 중학교를 대상으로 컨설팅을 실시했다.

지난해 9월 제4회 배움이 즐거운 수업 나눔 축제에서 우수 운영 사례를 공유하고 확산하는 등 학교 현장에서 수업 혁신을 위한 교사들의 공동 연구활동이 보편화되고 활발해졌다.

특히, 2020학년도에는 유아 및 특수학교로까지 확대 운영되고, 운영비도 1인당 2만 원에서 3만 원으로 증액돼 수업 혁신을 위한 교사들의 연구 활동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현희 중등교육과장은 “수업 혁신을 위한 교사들의 연구 활동이 정례화되면서, 학생 참여형 수업과 과정 중심평가 등 배움 중심수업이 더욱 빠르게 정착될 것이며, 학생들에게 기쁨 주고 학부모에게 사랑받는 경남교육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