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군 단위 최초 함양군,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상태바
전국 군 단위 최초 함양군,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12.03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2일부터 전기버스 2대 도입, 함양~서상 및 함양~추성 노선 운행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함양군(군수 서춘수)은 전국 군단위 최초로 대형저상 전기버스를 도입해 농어촌버스 정규노선 운행에 들어갔다.

함양군 전국 군 단위 최초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운행
함양군 전국 군 단위 최초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운행

함양군에 따르면 ㈜함양지리산고속에서 운행하고 있는 공영 농어촌버스 중 올해 차령이 만료되는 차량 2대를 대체해 전기버스를 도입했으며, 지난 2일부터 함양~서상 노선과 함양~추성 노선에 도입해 본격 운행에 들어갔다.

특히 이번에 투입된 전기버스는 함양군 수동면에 소재한 경남 유일의 전기버스 생산기업인 에디슨모터스(주)에서 생산한 대형 저상형 뉴 이-화이버드(New e-FIBIRD) 모델로 승차인원은 46명(운전석 포함)으로 어르신들의 승하차가 용이하고, 휠체어의 탑승도 가능해 노약자와 장애인 등 교통약자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노후 경유차를 대체해 도입된 것으로 미세먼지 저감 등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도 부응하고, 유류비 절감 등 운송업체의 경영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함양군 관계자는 “재정상황이 좋고 도로사정이 양호한 시 단위 지자체에서는 이미 전기버스가 보급이 되고 있었지만, 기존 경유버스보다 구입비가 높고 별도 충전시설의 설치, 차량규격의 제한 등 도입에 다소 어려움이 있어 농촌지역에서 도입을 결정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라면서 “전국 최초로 전기버스가 농어촌버스로 운행되는 만큼 이번 운행을 계기로 다른 지역에서도 노후 경유버스가 전기버스로 대체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함양군 전국 군 단위 최초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운행
함양군 전국 군 단위 최초 대형 저상 전기버스 도입 운행

㈜함양지리산고속 양기환 대표는 “처음 전기버스 도입에 대해서는 많은 의구심이 들었지만, 올해 2월 전기버스의 시범운행을 통해 안정성과 성능 등을 테스트 해본 결과 충분히 노선버스의 투입이 가능하다고 판단했다.”며, “앞으로 전기버스 운행을 통해 친환경 버스 운행업체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함양군은 향후 차령이 만료되는 공영버스는 지속적으로 친환경 버스로의 교체를 검토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