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차 보급 선두주자 창원시, '수소차 무료시승' 행사 열어
상태바
수소차 보급 선두주자 창원시, '수소차 무료시승' 행사 열어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10.29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는 30일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창원중앙역 앞에서 진행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8일간 '수소차(넥쏘) 홍보부스'를 창원 중앙역에서 운영한다.

창원시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8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수소차(넥쏘) 홍보부스'를 창원 중앙역에서 운영한다.
창원시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8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수소차(넥쏘) 홍보부스'를 창원 중앙역에서 운영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수소의 날(11월 1일)을 기념해 창원시와 현대자동차가 함께 주관하는 행사로서 수소차(넥쏘) 실물 전시, 수소차 시승 체험, 창원시 수소차 보급 지원 정책 소개 등으로 운영된다.

이번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야외에서 친 환경차량의 대표주자인 수소차를 만날 수 있게 된다.

이번 수소차(넥쏘) 홍보부스 운영 행사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8일간 창원중앙역에서 운영되며, 수소차 실물을 전시하고 현대자동차에서 직접 수소차가 달릴 수 있는 원동력인 수소연료전지시스템 및 수소차의 원리 등을 설명한다.

또한 시민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승 체험도 제공한다. 행사에 방문한 시민 중 희망자의 경우 운전면허증을 지참하면 창원중앙역⇔성주충전소 코스로 시승 체험을 할 수 있으며, 이와 연계해 현대자동차에서 Tmap 앱을 통해 택시를 호출할 때 수소차 시승 이벤트에 동의하는 시민은 지역 목적지까지 무료로 수소차 시승 체험을 제공한다.

한편 창원시는 수소차 민간 보급 사업을 매년 추진해 보조금 3310만 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취득세 감면 및 자동차세 연 13만 원 등 각종 세금혜택과 우리 시 공영주차장 50% 할인, 고속도로 통행료 50% 할인 등 각종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수소차를 직접 눈으로 보고 시승을 해 볼 수 있어 친환경 차량에 관심 있는 시민들의 구매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정부는 지난 7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해 2025년까지 수소차 20만 대 보급 등 친환경 미래 운송수단 보급을 확대하기로 했으며, 이에 창원시에서는 700여 대의 수소차와 11대의 수소버스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친환경차량을 보급해 미세먼지 저감과 동시에 공기정화를 하며 친환경의 선두주자로 달리고 있다.

또한 창원시는 내년에 수소차 1140대와 수소버스 30대를 추가 투입해 2022년까지 수소차 4900대 및 수소버스 90대를 운행할 계획이다.

정현섭 창원시 전략산업과장은 “정부의 친환경차량의 보급 확대에 걸맞게 창원시에서 선두주자로 수소차를 보급하고 있으며, 시민들이 직접 눈으로 보고 체험 할 수 있는 기회를 늘려 수소차의 안전성과 친환경차량의 장점을 알리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