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방해설도 언택트! 지리산에서 셀프 탐방 즐기세요
상태바
탐방해설도 언택트! 지리산에서 셀프 탐방 즐기세요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10.16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스마트폰과 영상으로 즐기는 비접촉 해설프로그램 상시 운영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김임규)는 코로나19로 인한 비접촉 여행트렌드에 맞춰 스마트폰을 활용한 ′한 손으로 즐기는 셀프 탐방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QR코드 부착한 안내해설판 @ 지리산국립공원 경남사무소 제공
QR코드 부착한 안내해설판 @ 지리산국립공원 경남사무소 제공

‘한 손으로 즐기는 셀프 탐방 프로그램’이란, 대원사계곡길 내 주요해설지점 7개소에 부착된 QR코드를 찍으면 해당 지점의 해설이 담긴 영상을 볼 수 있는 서비스이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자연환경해설사 없이 고품격 해설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대원사계곡길 입구와 방장산교에는 전 구간 해설을 보고, 들을 수 있는 ‘해설 모니터’가 설치돼 있어 직접 탐방이 어려운 사회적약자도 한자리에서 탐방로계곡길을 즐길 수 있도록 고안한 해설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돼 중단됐던 ‘대면 해설 프로그램’도 지난 12일부터 무선 송ㆍ수신기를 활용해 1회당 20명 이하의 소규모 인원으로 운영이 재개됐다.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김동수 탐방시설과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춰 탐방객 스스로 해설을 즐기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경험하기를 바라며, 더욱 더 다양한 탐방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