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은비, 마지막 녹음 주자
상태바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은비, 마지막 녹음 주자
  • 이민석 기자
  • 승인 2020.10.1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비' 제시 '툭지훈' 라도 프로듀서와 의견 불일치!

[경남에나뉴스 이민석 기자] MBC ‘놀면 뭐하니?’의 ‘환불원정대’ 은비(제시)가 마지막 녹음 주자로 등장, 모두를 정자세로 만드는 카리스마와 엉뚱함으로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툭지훈(라도) 프로듀서와 의견 불일치로 충돌(?)이 벌어졌는데, 그녀의 한방으로 웃음 폭탄과 ‘기립박수’ 세례가 벌어졌다고 해 호기심을 높인다.

은비(제시)를 비롯해 최상의 컨디션으로 완성된 환불원정대의 'DON'T TOUCH ME'(돈 터치 미)는 오늘(10일) 저녁 6시 전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DON'T TOUCH ME'의 음원공개가 된 후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신박기획의 대표이자 ‘환불원정대’의 제작자인 ‘지미 유’(유재석)가 세팅해 놓은 신곡 녹음 현장에서 멤버들이 녹음에 전념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히트곡 제조기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과 전군이 이번 작업에 참여한 가운데, 지미 유(유재석)는 마지막 녹음자인 은비(제시)를 믿고 “써리 미닛”을 강조, 30분 만에 녹음을 마칠 것을 주문했다.

그녀의 등장과 함께 카리스마에 프로듀서 군단이 모두 얼음이 됐고, 특히 툭지훈(라도)은 은비(제시)에게 “랩 메이킹이 어떻게 됐냐”고 물어봤다가 혼쭐(?)이 났다. 은비(제시)는 “여기서 그냥 나와? 가사가?”라며 온 몸으로 항변해 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고.

은비(제시)는 이미 만옥(엄정화)-천옥(이효리)-실비(화사)가 먼저 녹음을 하고 간 음원을 듣고는 “너무 좋아요” 대만족을 표하며 녹음실로 향했다.

그녀가 녹음실로 들어가자 지미 유(유재석)는 “(너네) 은비가 오니까 흔들린다”며 웃음을 참지 못했고, 툭지훈(라도)은 “저 아까 존댓말 했어요”라고 고백해 숙연(?)한 분위기로 폭소케 했다.

그런가하면 녹음실에서도 두 사람의 신경전이 웃음을 자아냈다. 영어로 써온 랩 일부를 녹음하는 과정에서 툭지훈(라도)이 의견을 제시했다가 은비(제시)에게 한 방에 거절을 당한 것.

이에 그가 제시한 효과 없이 녹음을 진행했는데 상상 이상의 만족스러운 결과물이 나와 모두가 “오 마이 갓”, “와 좋다” 등을 자신도 모르게 내뱉었다고.

스펀지 흡수력과 천부적인 재능, 온 몸으로 노래하는 매력 넘치는 보이스의 은비(제시). 어깨를 들썩거리게 만들며 모두의 댄스 본능을 자극한 그녀는 툭지훈(라도)이 원하는 상상 이상의 결과물을 만들어 내며 프로듀서들과 지미 유(유재석)에게 몇차례나 기립박수를 받았다는 후문. 또한 지미 유(유재석)에게 두 손으로 오케이를 받았다고 해 그녀의 활약을 기대케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