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내년 재해예방사업 1250억 원 규모 추진한다.
상태바
산청군 내년 재해예방사업 1250억 원 규모 추진한다.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10.06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도비 등 2021년 사업비 150억 원 확보
- 생초 풍수해·입덕문 재해위험 개선 등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산청군이 내년부터 총 사업비 1251억원 규모의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한다.

산청군 신안면 적벽산 재해예방사업 피암터널 공사현장 드론촬영 @ 산청군 제공
산청군 신안면 적벽산 재해예방사업 피암터널 공사현장 드론촬영 @ 산청군 제공

산청군은 ‘2021년 재해예방사업’ 추진을 위한 국도비 등 사업비 150억 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산청군은 내년부터 총사업비 1251억 원 규모의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정비, 재해위험 저수지 정비, 재난관리기금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내년도 신규 정비사업 대상지구 실시설계비 및 사업비 48억 원을 비롯해 계속·마무리 사업비 등 실질예산 150억 원을 확보했다.

신규 정비사업 대상지구는 생초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총 사업비 420억 원), 입덕문 재해위험지구정비(총 사업비 87억 원), 신아·동당·동의보감촌 급경사지 정비(총 사업비 156억 원), 재해위험 소류지 1곳(총 사업비 7억 원) 등이다.

계속 및 마무리사업으로는 법평지구(법평교, 송계교)와 봉두지구 자연재해위험지구, 재해위험소류지 4곳, 어서지구 붕괴위험지역 등 7곳에 8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산청군 신안면 적벽산 재해예방사업 피암터널 공사현장 @ 산청군 제공
산청군 신안면 적벽산 재해예방사업 피암터널 공사현장 @ 산청군 제공

특히 현재 공사가 한창인 신안면 적벽산 급경사지 붕괴위험지구(총 사업비 293억 원)는 남은 사업비가 전액 확보돼 올해 12월 말께 임시개통 될 예정이다.

산청군은 재해예방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신속한 사업 완료를 위해 지속적으로 중앙부처와 경남도를 방문, 사업비 확보를 위해 힘써왔다.

산청군 관계자는 “우리 산청군은 꾸준한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추진 덕에 지난 10여 년간 자연재해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특히 올해 잦은 태풍과 집중호우에도 큰 피해를 입지 않았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재해재난 예방사업 추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