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5도 어선…실종자 수색활동 적극 참여
상태바
서해5도 어선…실종자 수색활동 적극 참여
  • 이민석 기자
  • 승인 2020.09.2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이민석 기자] 해양수산부와 수협중앙회는 실종된 어업지도선 지원 수색 활동에 서해5도에서 조업 중인 민간 어선도 적극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서해5도 해상 인근에서 조업 중인 130여 척의 어선이 조업활동과 병행해 이번 수색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이번 수색활동에 참여한 선장 A씨(56세)는 “평소 접경지역에서 조업하면서 어업지도선으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아 왔었는데, 이런 사고 소식을 접하게 되어 안타깝다”며, “실종자 수색 활동에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민간 어선의 수색활동 참여에 대해 “성어기임에도 실종자 수색에 적극 참여해 주신 우리 어업인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면서, “해양수산부도 해경과 협력하여 어업지도선을 추가 투입하는 등 집중 수색활동을 총력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