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ㆍ읍 청년회, 코로나19 확산 방지 방역 나서
상태바
합천군ㆍ읍 청년회, 코로나19 확산 방지 방역 나서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9.2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합천읍내 시장 등 사람들 방문 잦은 곳 위주 방역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합천군 합천읍 청년회(회장 정홍주)가 추석맞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합천읍내 시장 등 사람의 방문이 잦은 곳 위주로 방역을 했다.

합천읍청년회가 추석맞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합천읍내 시장 등 사람의 방문이 잦은 곳 위주로 방역을 했다. @ 합천군 제공
합천읍청년회가 추석맞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합천읍내 시장 등 사람의 방문이 잦은 곳 위주로 방역을 했다. @ 합천군 제공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시점에 이번 추석은 타시도에서 거주하는 친지 등의 고향방문으로 인한 집단 감염이 우려되고 있어 코로나19의 재확산 예방을 위한 방역이 시급하다.

이날 방역활동은 추석 대목 맞이 인파가 몰리는 시장을 위주로 소독약을 살포했으며, 사람의 손이 많이 닫는 사업장 문 손잡이 등에 방역을 실시했다.

정홍주 청년회장은 “시장은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이 많이 이용하는 곳인 만큼 코로나19 확산 예방 소독을 철저히 했다”며 “이번 방역 활동으로 주민들이 추석을 안전하게 보내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해식 합천읍장은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불안감이 크다”며 “주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및 손 씻기 등 기본적인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