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署, 사업장 폐기물 3000여톤 불법 투기집단 검거
상태바
김해署, 사업장 폐기물 3000여톤 불법 투기집단 검거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9.14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피의자 총 40명 검거해 6명 구속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김해서부경찰서(서장 진영철)는 올해 4월부터 5월 18일까지 김해시 소재 빈 공장을 임대 후 폐합성수지류 등과 같은 사업장 폐기물 3000여톤을 불법 투기한 기업형 폐기물 투기집단 및 배출업체 대표, 운반자 등 40명을 검거하고 이 중 6명을 구속했다.

구속된 총책 A 씨는 지난 3월말경 하차지 알선책 B(불구속)씨에게 김해시에 소재한 빈 공장을 임차해여 폐기물 투기 장소를 마련하게 하고, 구속된 수집책 C씨, D씨, E씨와는 폐기물 배출업체 및 운반 차량을 물색하도록 하는 등 순차적으로 공모해,

경남, 경북, 충북, 전북, 경기 등 전국 각지의 사업장 폐기물을 수집해 화물운송 어플을 통해 섭외한 25톤 화물차량 56대를 이용, 3000여톤 폐기물을 불법투기했다.

특히, 총책 A씨는 좁혀지는 수사망에 혼선을 주기 위해, 공범들을 회유했고, 피의자 E는 폐기물 처리허가가 있는 사업장에서 처리한 것처럼 가장하는 등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치밀히 계획해 범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폐기물수출업의 불황으로 국외 수출길이 어렵게 되자 인적이 드문 국내의 빈 공장을 임대해 폐기물을 불법투기하는 ‘기업형폐기물투기’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경찰은 전국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기업형 폐기물 투기사건에 대한 첩보수집을 강화하고 적극적이고 엄중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위치도 및 현장사진 @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위치도 및 현장사진 @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투기당시 CCTV 영상 캡쳐사진 @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투기당시 CCTV 영상 캡쳐사진 @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