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긴급 수해 복구 활동 '구슬땀'
상태바
합천군, 긴급 수해 복구 활동 '구슬땀'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8.10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합천지역자활센터, 합천군자원봉사센터 빨래방 서비스 실시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합천군은 10일, 극심한 수해 피해를 입은 수해민에 찾아가는 빨래방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합천군은 10일, 극심한 수해 피해를 입은 수해민에 찾아가는 빨래방 서비스를 제공했다. @ 합천군 제공
합천군은 10일, 극심한 수해 피해를 입은 수해민에 찾아가는 빨래방 서비스를 제공했다. @ 합천군 제공

이번 폭우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합천군 율곡면 내천리 침수 가옥을 찾아 침수된 옷가지 등 빨래 수거 및 세탁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복구 활동에 합천자활센터 빨래 차량 투입 및 합천자원봉사센터 찾아가는 빨래방이 동시 운영됐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수해현장의 처참한 모습에 안타까움을 금할 길이 없다.”며 “신속한 복구를 위해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 등 봉사 참여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