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류지·하천 11곳 '어린 붕어·잉어 21만 마리' 방류
상태바
소류지·하천 11곳 '어린 붕어·잉어 21만 마리' 방류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6.29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동군, 토속어종 자원조성·어업인 소득증대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하동군은 지난 26일, 옥종면 청룡소류지 등 5개면 11개 소류지·하천에 어린 붕어 11만여 마리, 어린 잉어 10만여 마리를 방류했다.

지난 26일, 옥종면 청룡소류지 등 5개면 11개 소류지·하천에 어린 붕어 11만여 마리, 어린 잉어 10만여 마리를 방류했다.
지난 26일, 옥종면 청룡소류지 등 5개면 11개 소류지·하천에 어린 붕어 11만여 마리, 어린 잉어 10만여 마리를 방류했다.

해당지역 주민과 면사무소 직원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날 방류한 어린 붕어‧잉어는 전장 4∼6㎝ 크기로, 어류전염병 검사를 통과한 건강한 치어들이다.

군은 토속 어족자원 확대와 어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매년 섬진강 수계 및 소류지 등 내수면 환경에 적합한 쏘가리·다슬기·참게 등의 토속어종을 방류하고 있다.

이날 방류수면 근처에서 행사에 참여한 동네 어르신들은 “잉어·붕어가 매우 건강해 보인다”며 “내수면에 토속어종이 더욱 풍부해지도록 치어를 많이 방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