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저탄소 실천 5년 연속 도내 최고
상태바
김해시 저탄소 실천 5년 연속 도내 최고
  • 차연순 기자
  • 승인 2019.12.02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그린리더 네트워크 최우수 수상

[경남에나뉴스 | 차연순 기자] 경남 김해시(시장 허성곤)는 경남도의 ‘2019년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업무평가’에서 시는 물론 실천운동을 함께 한 민간단체 모두 최우수(기관·단체)에 선정돼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김해시 저탄소 실천 5년 연속 도내 최고(왼쪽 이정언 기후대기과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순) @ 김해시 제공
김해시 저탄소 실천 5년 연속 도내 최고(왼쪽 이정언 기후대기과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순) @ 김해시 제공

특히 2015년부터 5년 연속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최우수기관·단체에 선정돼 기후변화 대응 선도 지자체로 자리매김했다.

시상식은 2일 오후 2시 도청에서 열린 제9회 저탄소 실천운동 활동보고회에서 진행됐다.

도는 도내 18개 시‧군과 그린리더 네트워크를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사업 보급‧확대, 보조금 집행율,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홍보‧캠페인, 기후변화 교육‧운영, 우수사례, 탄소포인트제 합동평가 목표 달성 등을 종합 평가했다.

시와 기후환경네트워크는 시민 의식 증진을 위한 전시‧홍보‧체험활동과 교육공간인 기후변화 홍보체험관, 기후변화 테마공원 운영, 녹색생활 실천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각종 캠페인을 비롯해 특히 쿨루프, 쿨페이브먼트, 쿨링포그시스템 같은 기후변화사업 선제적 추진, 기후변화 취약계층 온실가스 감축 지원을 해왔다.

이정언 시 기후대기과장은 “5년 연속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최우수에 선정된 것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뿐만 아니라 비산업 부문 온실가스 줄이기 실천운동 확산에 구심점이 되고 있는 그린리더와 시의 열정의 결실”이라며 “56만 대도시 격에 맞는 기후변화정책에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