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신호등 '실시간 대기질 확인'
상태바
환경신호등 '실시간 대기질 확인'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5.21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청군 래프팅타운·군청 앞 공원 설치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산청군이 초미세먼지 등 대기 기상정보를 실시간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는 환경 신호등을 설치했다.

산청군이 초미세먼지 등 대기 기상정보를 실시간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는 환경 신호등을 설치했다. @ 산청군 제공
산청군이 초미세먼지 등 대기 기상정보를 실시간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는 환경 신호등을 설치했다. @ 산청군 제공

환경 신호등 설치 장소는 경호강변 래프팅타운과 군 청사 앞 공원 부지 내 등 2곳이다.

대기질 측정결과는 산청군여성회관 옥상에 설치된 대기측정소의 값을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표시된다.

대기오염 상태를 어린이와 노인들도 알아보기 쉽도록 표정이미지 변화와 함께 파랑(좋음), 녹색(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나쁨)으로 표출한다.

시인성이 좋아 멀리서도 확인 할 수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마스크 착용, 외출자제 등 피해예방은 물론 신속한 대응을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환경 신호등은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외에도 오존, 이산화질소, 아황산가스 등 대기질 정보와 온·습도, 풍향 등의 기상정보도 제공한다.

군은 대기정보 측정값을 바탕으로 지도점검과 도로청소 등 행정업무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군민들의 만족도와 미세먼지, 오존 등 종합적인 상황을 고려해 추가 설치를 검토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이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대기 기상정보를 신속히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