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동반성장 펀드 200억원 조성
상태바
LH,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동반성장 펀드 200억원 조성
  • 문종세 기자
  • 승인 2019.11.2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해주 산단 등 해외 진출기업, LH 협력기업에 저리 운영자금 지원
- 운영자금과 함께 LH 경영컨설팅 제공을 통해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경남에나뉴스 | 문종세 기자] LH(사장 변창흠)는 지난 2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IBK기업은행 본사에서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사진 왼쪽), 감성한 IBK기업은행 그룹장(사진 오른쪽)이 ‘중소기업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토지주택공사 제공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사진 왼쪽), 감성한 IBK기업은행 그룹장(사진 오른쪽)이 ‘중소기업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토지주택공사 제공

이번 협약은 LH가 지난 3월 발표한 일자리 종합계획인 ‘LH Good Job Plan 시즌3’ 및 6월 수립한 ‘LH 동반성장 추진계획’으로, 지역균형발전 및 중소기업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200억 원의 동반성장 펀드를 조성하게 되며, 조성된 펀드는 LH의 지원대상 기업 추천 및 IBK기업은행의 대출심사를 거쳐 해당 중소기업에게 저리의 운영자금으로 쓰인다.

앞서 양 기관은 2016년부터 3년간 총 2200억 원 규모의 상생펀드를 조성해 800여 개의 중소기업에게 운영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호응도가 높아 이번 펀드를 추가 조성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동반성장 펀드는 한·러 경제협력 연해주 산업단지 등 해외진출을 준비하는 경남소재 중소기업 및 LH 협력기업에 우선적으로 지원되며, 선정된 기업에게는 최대 5억 원의 운영자금과 함께 판로개척, 기술개발, 고용안정 등에 대한 LH 동반성장 프로그램도 제공할 예정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경남지역 중소기업의 경우 가까운 IBK 기업은행 지점에, LH 협력기업의 경우 LH 동반성장처로 각각 문의하면 된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는 이번에 조성되는 펀드 및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통해 경남지역 중소기업 및 LH 협력기업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