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QR코드 도입
상태바
산청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QR코드 도입
  • 문종세 기자
  • 승인 2019.11.2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임업진흥원 고사목 이력관리 시범사업
- 고사목파쇄·나무주사 등 마무리 단계

[경남에나뉴스 | 문종세 기자] 경남 산청군이 소나무재선충병의 확산방지를 위해 ‘QR코드를 활용한 고사목 이력관리 시스템’ 구축 시범사업을 추진하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산청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 산청군 제공
산청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 산청군 제공

군은 28일, 올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인 고사목파쇄와 예방나무주사사업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고 밝혔다.

군은 올해 1월부터 3월말까지 고사목 등 파쇄와 그물망처리로 988본을 방제했다. 이후 지속적인 예방나무주사, 항공방제·무인드론방제로 883ha의 소나무림의 예방사업도 마쳤다.

특히 올해 8월부터는 한국임업진흥원 예찰분석실과 협력해 QR코드를 이용한 고사목 이력관리 시스템 구축을 위한 합동 시범사업도 추진 중이다.

군에 따르면 기존 고사목 데이터 수집은 현장에서 수기로 작성한 뒤 다시 전산화 과정을 밟아야 하는 등 번거로움이 있었다. 그러나 이 시스템을 도입하면 QR코드와 전용 단말기를 이용해 즉시 고사목 정보 값을 전산화 할 수 있게 된다.

구체적으로는 고사목의 GPS위치와 방제방법, 현 상황 등의 정보를 현장에서 바로 전산화해 전송 할 수 있다. 전산화 된 자료를 바탕으로 향후 소나무류 고사목의 발생현황과 방제계획 등 재선충병의 예방과 방제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시범사업은 산청군이 실행하고 예찰분석실이 시스템을 구축·운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 산청군은 지리적으로 소나무재선충병이 심하거나 발생 중인 지역에 둘러싸여 있어 지리산권으로의 확산방지와 방제에 어려움이 크다”며 “소나무재선충병 확산방지와 방제를 위해 소나무류 고사목은 발견 즉시 군 산림녹지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