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국립공원 탐방예약제 확대
상태바
지리산국립공원 탐방예약제 확대
  • 문종세 기자
  • 승인 2019.11.04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거림 탐방로 탐방예약제 12월 16일부터 시범 운영

[경남에나뉴스 | 문종세 기자 ]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신창호)는 오는 12월 16일부터 지리산국립공원 '거림~세석대피소(6.0km)'탐방로에 대한 탐방예약제를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거림~세석대피소 탐방예약제 실시 구간 지도 @ 지리산경남사무소 제공
거림~세석대피소 탐방예약제 실시 구간 지도 @ 지리산경남사무소 제공

거림 탐방로의 탐방예약제를 시행하면 일일 탐방인원이 350명(평일, 주말 및 공휴일 동일)으로, 탐방시간은 동절기(11월∼3월) 기준 오전 9시부터 오후 12시, 하절기(4∼10월) 기준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각각 제한되며 탐방로 입구에 위치한 거림탐방지원센터에서 예약 확인 후 입산을 할 수 있다.

인터넷 예약은 1인당 본인 포함 최대 10명까지 국립공원통합예약시스템에서 할 수 있으며, 시범 운영에 따른 탐방객 혼선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인터넷 접수 미달 분에 대해서는 현장 접수를 병행한다.

거림 탐방로는 지리산국립공원의 종주능선 및 대피소로 이어지는 주요 탐방로 중 하나로서 지리산국립공원에서는 칠선계곡(2008년), 노고단(2009년), 구룡계곡(2016년)에 이어 네 번째로 탐방예약제를 시행하는 구간이다.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김동수 탐방시설과장은 “탐방예약제는 국립공원의 자연자원 보전과 건전한 탐방문화 정착을 위한 것으로 이번 지리산국립공원의 탐방예약제 시범 운영에 탐방객들의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