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4. 3. 아주독립만세운동 애국선열 희생정신 기리다
상태바
거제시 4. 3. 아주독립만세운동 애국선열 희생정신 기리다
  • 문종세 기자
  • 승인 2020.04.04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문종세 기자]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3일 오전 10시, 4. 3. 아주독립만세운동 101주년을 맞아 거제 3. 1. 운동 기념탑에서 애국선열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기렸다.

아주독립만세운동은 1919년 4월 3일 일제의 탄압에 항거하여 아양리 바닷가(현재 대우조선해양 내) 및 아주장터 일대에서 민족의 자주독립을 외쳤던 우리지역 최대의 항일운동이다.

거제시는 매년 아주독립만세운동을 기념하기 위하여 거리만세행진과 기념공연 등을 개최하였으나, 올해는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해 기념행사를 전면 취소했다.

이 날 거제시는 시장, 시의회장, 아주동 신 발전협의회장과 회원 10여명만 참석한 가운데 헌화와 분향 등 간소하게 참배를 하였다.

거제시 관계자는 국권회복과 자주독립을 위한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애족 정신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며, 내년에는 코로나 19 를 극복하고 아주독립만세운동 기념행사를 변함없이 개최할 수 있기를 기원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