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양구 전 우크라이나 대사와 우크라이나 기업인, 진주시 방문
상태바
이양구 전 우크라이나 대사와 우크라이나 기업인, 진주시 방문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2.11.2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진주시-우크라이나 교류 첫 걸음, 전후 교육·경제 교류하기로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는 24일, 이양구 전 우크라이나 대사와 우크라이나 기업인 일행이 진주시를 방문해 진주시와 우크라이나 간 교류의 첫 걸음을 내딛었다고 밝혔다.

우크라이나 방문단 진주시 방문
우크라이나 방문단 진주시 방문

이날 진주를 방문한 우크라이나 일행은 이양구 전 우크라이나 대사와 우크라이나 르비우주 기업가인 세르게이 바디악, 우크라이나 르비우주 건설사 대표인 미하일로 보쟈니스키 등 5명이다.

우크라이나 방문단을 접견한 조규일 진주시장은 우크라이나와 교육·경제분야 및 진주 기업의 우크라이나 진출 등 다각적인 교류와 협력 방안에 대해 깊은 대화를 나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전쟁 장기화로 전 세계적으로 정치적·경제적 피로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우크라이나 국민의 피해가 계속되고 있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현 상황이 조속히 해결되어 우크라이나 국민들이 평화로운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특히, 지역 항공우주산업 인프라와 도심항공교통(UAM) 산업 생태계 구축, 한국항공우주산업(KAI) 회전익 비행센터 유치 등 활력 넘치는‘미래 항공우주도시’로 비상하고 있는 진주시와 항공우주산업 국가인 우크라이나가 향후 항공분야에서 다양한 교류와 협력을 도모하자고 제안했다.

이양구 전 우크라이나 대사는 “따뜻한 마음으로 환영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전쟁 종식 후 진주시의 인도적인 지원 및 교육, 기업 간의 협력으로 보다 나은 미래를 만들 수 있기를 바라고, 앞으로 상호방문 등 돈독한 관계로 발전되기를 기대한다”고 우크라이나 기업인들의 뜻을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