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꿀 따먹는 '직박구리'
상태바
벚꽃 꿀 따먹는 '직박구리'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4.01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기운이 완연한 지난 31일, 경남 의령군 정암리 벚꽃길에서 직박구리 한 마리가 활짝 핀 벚꽃나무 사이에 앉아 꿀을 따 먹느라 사람이 다가가도 아랑곳없다. @ 의령군 제공
봄기운이 완연한 지난 31일, 경남 의령군 정암리 벚꽃길에서 직박구리 한 마리가 활짝 핀 벚꽃나무 사이에 앉아 꿀을 따 먹느라 사람이 다가가도 아랑곳없다. @ 의령군 제공
봄기운이 완연한 지난 31일 경남 의령군 정암리 벚꽃길에서 찌르레기 한 마리가 벚꿀로 배를 채운 뒤 활짝 핀 벚꽃나무 가지에 앉아 여유롭게 깃털을 고르며 망중한을 즐기고 있다. @ 의령군 제공
봄기운이 완연한 지난 31일 경남 의령군 정암리 벚꽃길에서 찌르레기 한 마리가 벚꿀로 배를 채운 뒤 활짝 핀 벚꽃나무 가지에 앉아 여유롭게 깃털을 고르며 망중한을 즐기고 있다. @ 의령군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