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범죄예방환경디자인(CPTED) 사업 기부금 전달식 개최
상태바
부산시, 범죄예방환경디자인(CPTED) 사업 기부금 전달식 개최
  • 이민석 기자
  • 승인 2022.11.17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범죄예방환경디자인(CPTED) 사업 기부금 전달식 개최
부산시청사

[경남에나뉴스 이민석 기자] 부산시는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권형택)와 부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공동추진위원장 장준동), 성평등위아(대표 박다견), 한국남부발전(주)(사장 이승우), 한국자산관리공사(사장 권남주)와 함께 지역주민의 범죄로부터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해 17일 오전 10시 시청 24층 회의실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청년 주거집중지역 셉테드 사업비로 2억 원을 기부한다. 이는 2022년 사회공헌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부산진구 가야1동 동의대학교 청년주거집중지역’ 청년 1인 가구들의 범죄예방 인프라 조성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또한 ‘부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의 참여기관인 ▲한국남부발전(주)는 5천만 원, ▲캠코는 1천만 원을 부산시에 기부할 예정이다. ‘부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주민들이 스스로 지역문제를 발굴하고 정부․지자체․공공기관이 협업을 통해 함께 해결하는 민․관․공 협업 플랫폼으로 시민단체인 성평등위아가 제안한 ‘모두가 안전한 밤길 되찾기’ 의제의 실행을 계획하던 중, 한국남부발전(주), 캠코가 제안 취지에 공감해 이번 기부에 참여했다.

한국남부발전, 캠코 기부금은 부산진구 가야1동 동의대역 인근 주택가의 CCTV 설치 및 셉테드길 조성에 사용된다. 두 기관은 지난해에도 남구 지역 안전 인프라 구축 활동에 적극 참여해, 올해 초 경영평가단으로부터 호평과 더불어 지역의 시민 안전을 위해 더욱 힘써줄 것을 권고받았다.

김광회 부산시 도시균형발전실장은 “지역주민의 범죄예방 환경 인프라 조성에 힘써주신 기관과 단체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지역사회의 민․관․공 사회구성원 모두가 힘을 모아 서로의 안전을 지켜나갈 때, 범죄로부터 안전한 사회가 조성될 것”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