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小雪)...곶감 손질하는 농민
상태바
소설(小雪)...곶감 손질하는 농민
  • 문종세 기자
  • 승인 2019.11.2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문종세 기자 ] 절기상 얼음이 얼고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小雪)을 하루 앞둔 21일 경남 함양군 마천면 창원산촌생태마을에서 한 농민이 곶감을 손질하고 있다.

소설 앞둔 지리산 겨울 풍경 @ 함양군 제공
소설 앞둔 지리산 겨울 풍경 @ 함양군 제공

뒤편으로는 지리산 정상에 서리꽃이라고 불리는 상고대가 활짝 펴 겨울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