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署, 디지털성범죄 관련 특별수사단 발족
상태바
진주署, 디지털성범죄 관련 특별수사단 발족
  • 이도균 기자
  • 승인 2020.03.26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에나뉴스 |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경찰서(서장 김정완)는 이번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을 통해 발생한 미성년자 성착취 사건인 ‘박사방’, ‘n번방’ 사건과 관련해 여성에 대한 인터넷에서 발생하는 악의적인 성범죄에 대응하기 위해 경찰서에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하고 26일 현판식을 가졌다.

진주경찰서가 26일,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을 통해 발생한 미성년자 성착취 사건인 ‘박사방’, ‘n번방’ 사건과 관련해 디지털성범죄 관련 특별수사단 발족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진주경찰서 제공
진주경찰서가 26일,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을 통해 발생한 미성년자 성착취 사건인 ‘박사방’, ‘n번방’ 사건과 관련해 디지털성범죄 관련 특별수사단 발족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진주경찰서 제공

특별수사단은 올해 12월 31일까지 운영 계획으로 텔레그램 등 SNS,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이른바 4대 유통망 단속과 더불어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수사와 피해자 보호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김정완 진주경찰서장은 “이번 사회적 이슈와 관련해 무거운 책임을 느끼고, 피해자 보호에 최우선 가치를 두며, 불법행위에 대해서 경찰의 모든 역량을 투입해 단호히 수사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