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중앙동, 거리 문화공연으로 원도심 ‘활기’

- 다양한 버스킹 공연으로 함께 즐기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7/18 [01:52]

양산시 중앙동, 거리 문화공연으로 원도심 ‘활기’

- 다양한 버스킹 공연으로 함께 즐기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07/18 [01:52]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경남 양산시 중앙동이 지난 16일, 남부시장 인근 ‘삼일공원’에서 다양한 거리 문화공연을 진행하며 원도심 활성화에 힘을 불어넣고 있다.

 

▲ 중앙동 거리 버스킹 공연     © 김해시 제공


이번 공연은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 주관으로 지역 상권을 살리며 남부시장을 찾는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해 원도심 중앙동을 활기차게 만들고자 열렸다.

 

트로트 공연, 색소폰 및 통기타 연주 등으로 이루어져 생동감 있고 다채롭게 진행돼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또한 시대를 아우르는 곡으로 선곡되면서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번 공연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매월 2회에 걸쳐 개최해 중앙동에 젊은층 유입 증대와 시민들의 문화공간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어 거리공연의 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주목된다.

 

우현욱 중앙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이번 버스킹 공연이 성황리 개최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공연의 다양화 및 홍보에 집중해 중앙동을 많은 사람들이 찾는 문화의 공간이 되도록 주민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