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상림공원 주차장 소형차량만 주차~

- 11일부터 대형차량은 산삼주제관 앞 임시주차장 활용, 주차 혼잡 벗어나 여유로운 주차 가능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5:02]

함양 상림공원 주차장 소형차량만 주차~

- 11일부터 대형차량은 산삼주제관 앞 임시주차장 활용, 주차 혼잡 벗어나 여유로운 주차 가능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5/10 [15:02]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함양군은 상림공원을 찾는 군민과 관광객의 주차불편을 해소하고 주차장의 질서유지를 위해 오는 11일부터 상림관리소 앞 주차장을 소형차량 전용으로 활용키로 했다. 버스 등 대형차량의 경우 인근 산삼주제관 앞 임시 주차장을 활용하게 된다.

 

▲ 푸드트럭 주차금지봉 설치     © 함양군 제공


또한 고운광장 내 푸드 트럭 주변으로 주차금지 봉을 설치해 불법 주차로 인한 차량 교행의 어려움과 사고의 위험을 해소하는 등 원활한 교통 흐름도 이루어지게 됐다.

 

군에 따르면 상림공원에 봄이 찾아오면서 버스 등 대형 차량과 일반 승용차 등 수많은 관광객들이 발길이 이어져 관리소 앞 주차장의 주차난이 가중되면서 원활한 주차와 교통 흐름이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군은 상림을 방문하는 군민 및 관광객들의 주차 편의와 주차장의 효율적 관리를 위해 소형차량은 기존의 상림 관리소 앞에 주차장을, 대형 차량은 인근의 산삼주제관 앞 임시 주차장을 활용하는 등 주차장을 이원화하기로 했다.

 

상림 주차장 주차선 도색 작업에 상당한 기간이 소요될 것으로 판단해 휴일 주차난을 해소코자 5월 11일부터 임시로 운영해 상림공원을 찾는 관광객들의 주차 편의를 도울 계획이다.

 

산삼주제관 앞 임시 주차장이었던 곳이 대형 주차장으로 바뀌면서 기존 상림주차장은 30여대의 주차공간이 더 확보되어 상림공원을 찾는 방문객들이 조금은 여유로운 주차를 할 수 있게 됐다.

 

군 관계자는 “항상 휴일이면 주차할 곳이 부족해 상림을 찾으시는 군민과 관광객에게 불편을 드렸으나 이번 주차장 변경으로 주차 편의 향상과 주차장의 효율적 관리에 기여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군민 생활 밀접 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