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프로그램 'KBS전국노래자랑' 김해서 열린다

정종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1/12 [13:42]

국민 프로그램 'KBS전국노래자랑' 김해서 열린다

정종재 기자 | 입력 : 2019/01/12 [13:42]

[진주인터넷뉴스ㅣ 정종재 기자] 국민 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 김해시편 공개 녹화가 오는 19일 오후 1시 김해체육관에서 진행된다.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 전국으로 울려 퍼지는 ‘딩동댕’ 소리가 김해에서 전파를 타는 것이다.

 

▲ 전국노래자랑-포스터     © 김해시 제공


지난 2일부터 11일까지 경남 김해시 거주자 등을 대상으로 읍면동 방문접수와 이메일을 통해 예심신청을 받았으며, 접수 결과 총 600여명(팀)이 신청했다. 예심은 17일 오후 1시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에서 열리며, 예심을 통과한 15명(팀)이 본선에 진출한다.

 

오는 19일 본선 녹화 방청을 희망하는 시민은 선착순으로 입장 가능하다. 초청가수 김용임, 박상철, 김상배, 이병철, 조은정이 분위기를 띄울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2019년 기해년 새해를 맞아 KBS전국노래자랑 개최로 2000년 가야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가야왕도 김해를 전국에 홍보하고 시민이 화합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국민 진행자 송해 선생이 진행하는 본선 녹화방송은 2월 KBS1 TV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