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동 예동마을, 사천시에 감사패 전달

- 침수피해로부터 안전해진 답례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1/09 [12:32]

축동 예동마을, 사천시에 감사패 전달

- 침수피해로부터 안전해진 답례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1/09 [12:32]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사천시 축동면 예동마을 주민들(이장 유동연)은 지난 7일 예동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사업이 완료 될 수 있도록 힘써 준 시 관계자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 사천시에 감사패 전달     © 사천시 제공


감사패 전달식은 시청 재난안전과에서 예동마을 주민 10명과 재난안전과장, 재난방재팀장, 사업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유동연 예동마을 이장은 “침수피해를 겪던 마을이 정비 사업으로 물난리에서 벗어나 안전한 마을이 됐고, 주민 친화적인 공법으로 사업을 시행해준 사천시에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예동지구는 과거 집중호우 시 상습적 침수피해가 발생한 지역으로 2011년 4월 6만 6988㎡를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했으며, 자연재해를 해소하기 위해 2013부터 2017년까지 5년간 사업비 61억 5000만원을 투입해 침수주택 9가구를 이주시키고, 하천정비 850m, 교량 4개소를 설치해 정비사업을 완료했으며 오는 10일 위험지구 지정을 해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